최종편집:2020-01-24 18:11 (금)
실시간
설 연휴, 암사동 유적에서 ‘전통놀이’한마당
상태바
설 연휴, 암사동 유적에서 ‘전통놀이’한마당
  • 시사뉴스매거진신문
  • 승인 2020.01.20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설 연휴, 암사동 유적에서 전통놀이한마당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민족 최대 명절인 설을 맞아 오는 25일과 26,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서울 암사동 유적에서 설날 전통놀이 한마당을 연다.

전통놀이 한마당에서는 다양한 전통놀이와 선사시대 체험이 가능하다. 전통놀이 체험은 암사동 선사유적박물관 앞 광장에서 무료로 운영하며, 굴렁쇠 굴리기, 윷놀이, 투호놀이, 팽이치기, 제기차기 등을 즐길 수 있다. 또한, 선사체험은 선사체험교실에서 유료(4,000)로 진행되며, 빗살무늬 토기와 움집 만들기, 토기 조각 맞추기 등이 마련된다. 행사가 열리는 이틀간 암사동 유적 입장료는 무료다.

설 연휴를 활용해 유익한 문화유산해설 프로그램을 이용해보는 것도 좋다. 전문 해설가와 함께 암사동 유적지와 박물관, 체험마을들을 돌아보며 신석기 문화에 대해 배우고, 암사동 유적의 가치와 소중함을 느낄 수 있다. 문화유산해설 프로그램은 설 연휴 기간인 124, 26, 27일에도 운영하며(설 당일인 25일은 휴무), 홈페이지를 통해 방문하기 하루 전에 사전 예약하면 된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세계적 가치를 지닌 서울 암사동 유적에서 선사시대 선조들의 생활상과 숨결을 느끼고 다양한 프로그램도 체험하면서, 풍성하고 즐거운 설 명절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sisanewsm-김길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